게시판

사이트명:현대해상 보험견적몰 | 주소: 종로구 율곡로1길 7, 401호 (수송동,서머셋팰리스) | 대표 : 유미현
COPYRIGHTⓒ 현대해상 보험견적몰. All Rights reserved.

보험뉴스

태아사랑 태아보험

.board_menu {width:1000px; margin:0 auto; text-align:left;} .board_menu > a {display:inline-block; float:left; line-height:40px; font-size:20px; text-align:center; width:200px;} .board_menu > a.on {background-color:#e4631b; color:#fff;}
금융감독원에서 기존에 가입한 사람들은 제외한 개선안 발표로 파란을 불러 올 것으로 예상하고 있는 중 입니다.
27일 금융감독원에서는 암 입원보험금 분쟁을 예방하기 위한 목적으로 현재 시행 중에 있는 암보험 약관의 개선으로 2019년도 부터 개정된 약과늘 모든 보험사 상품들에 적용한다고 발표했습니다.

금융감독원은 앞으로 판매되는 암보험으로 인해 분쟁 발생이 되지 않게 약관의 개정을 계획할 계획이라고 하였으나, 개정된 약관을 기존에 가입한 사람들에게 소급적용을 해주지 않아서 오히려 민원을 접수한 사람들의 불만이 커졌다고 합니다.
실제 금융감독원이 발표했던 약관 개선안의 경우 애매했던 직접적인 암 치료란 것에 대해서 기준 제시를 하면서 요양병원 입원보험금은 따로 특약사항으로 분리를 하였습니다.
예외되었던 상황들을 빼면 가입한 사람들이 보험금 수령을 위해 보험업계에서 판단 기준을 세워놓은 수술 및 항암, 방사선치료는 입원을 하고 나서 치료받아야 보험금 수령이 가능하단 사실에 대해 약관으로 명확하게 알려 준 것입니다.